[경남일보] 인성교육중심수업 최우수상에 질문중심 하브루타 수업 선정

경남, 인성교육중심수업 우수사례 최우수상 수상



강윤례수석교사, 양경윤수석교사, 정은숙수석교사(왼쪽부터)


인성교육중심수업 우수사례 공모전에서 도내 3개 학교 교사와 팀이 최우수상과 우수상을 획득했다. 도교육청은 15일 교육부 주최, 국립공주대 인성교육중심수업지원센터 주관으로 열린 인성교육중심수업 우수사례 공모전에서 강윤례 수석교사(거제 제산초교)와 양경윤 수석교사(창원 안계초교)팀이 최우수상을, 정은숙 수석교사(함안고)팀이 우수상을 수상했다고 밝혔다.

이 대회는 지난 7월부터~12월까지 6개월간 전국 초·중·고 교원이 참여한 가운데 ‘교수 학습 및 평가 방법 개선을 통한 바른 인성 및 핵심역량 함양’이라는 주제로 진행됐다.

최우수상을 수상한 강윤례 수석교사팀은 ‘질문-대화를 통해 생각하고 공감하는 도덕수업’을 주제로 했고 양경윤 수석교사팀은 ‘수업이 아이에게 말을 걸다-질문중심 하브루타(친구와 함께 커뮤니케이션하며 진행하는 학습방법)로 만들어가는 인성중심수업’을 주제로해 호평을 받았다.

우수상에는 정은숙 수석교사팀의 ‘인성과 지성을 함께 키우는 학생 생활 중심 수업’이 평가를 받았다. 최훈 초등교육과장은 “공모전을 통해 양질의 인성교육중심수업 사례를 확산되는 계기가 됐다”면서 “학교수업을 통해 학생들의 바른 인성이 길러질 수 있도록 힘을 모아야 한다”고 격려했다.

최창민기자 cchangmin@gnnews.co.kr

첨부파일 다운로드

등록자관리자

등록일2015-12-22

조회수1,215

  • 페이스북 공유
  • 트위터 공유
  • 밴드 공유
  • Google+ 공유
  • 인쇄하기
  
스팸방지코드 :